본문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웹접근성 안내(센스리더 이용가이드)


분석 보고서

올 한해 국내 채권형펀드로 6조5000억원, 해외 채권형펀드로는 1조1000억원의 자금이 유입 되었습니다. 기준금리인하에 따른 국내 채권의 수익률 상승과 글로벌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채권형 펀드에 대한 투자 수요가 증가했습니다.
올 한해 국내 채권형펀드로 6조5000억원, 해외 채권형펀드로는 1조1000억원의 자금이 유입 되었습니다. 기준금리인하에 따른 국내 채권의 수익률 상승과 글로벌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채권형 펀드에 대한 투자 수요가 증가했습니다.
2016.11.30

코어펀드에 대한 생생한 스토리를 들려 드립니다.

코어펀드는 선정 과정에서 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운용사 탐방, 매니저 면담 등을 통해 어떻게 운용되고 있는지 모니터링을 통해 위험요소를
관리합니다.

분석

분석보고서

펀드 모니터링을 통해 펀드 운용상황에 대한 변동여부를 확인하여 투자유지 여부의 판단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도와드립니다.
올 한해 국내 채권형펀드로 6조5000억원, 해외 채권형펀드로는 1조1000억원의 자금이 유입 되었습니다. 기준금리인하에 따른 국내 채권의 수익률 상승과 글로벌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채권형 펀드에 대한 투자 수요가 증가했습니다.
이 뉴스를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 분석

    올 한해 국내 채권형펀드로 6조5000억원, 해외 채권형펀드로는 1조1000억원의 자금이 유입 되었습니다. 기준금리인하에 따른 국내 채권의 수익률 상승과 글로벌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채권형 펀드에 대한 투자 수요가 증가했습니다.

  • 분석

    연내 미국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미국을 비롯한 주요국 국채 수익률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미국 국채(10년 만기) 수익률은 지난 7월 8일 1.36%를 저점으로 3달여 만에 1.76%(10월 20일 현재)까지 빠르게 상승했습니다.

  • 분석

    전세계적으로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우리나라의 기준금리도 사상 최저치인 1.25%까지 낮아졌습니다. 이에 따라 은행 예금금리나 국채 수익률도 1% 초 중반에 머무르고 있어 해외채권 투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 분석

    9월 중순 미국 법무부가 도이체방크에 140억 달러(15조 4000억 원)의 막대한 벌금을 부과했다는 소식이 전세계 금융시장에 충격을 주었습니다. 이는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전(2005~2007년) 미국에서 도이체방크가 주택담보대출 담보부 증권(MBS)을 충분한 설명 없이 불완전판매했다는 혐의에 따른 것입니다.

  • 분석

    올 한해 국내 채권형펀드로 6조5000억원, 해외 채권형펀드로는 1조1000억원의 자금이 유입 되었습니다. 기준금리인하에 따른 국내 채권의 수익률 상승과 글로벌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채권형 펀드에 대한 투자 수요가 증가했습니다.

    2016.11.30
  • 분석

    연내 미국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미국을 비롯한 주요국 국채 수익률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미국 국채(10년 만기) 수익률은 지난 7월 8일 1.36%를 저점으로 3달여 만에 1.76%(10월 20일 현재)까지 빠르게 상승했습니다.

    2016.11.04
  • 분석

    전세계적으로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우리나라의 기준금리도 사상 최저치인 1.25%까지 낮아졌습니다. 이에 따라 은행 예금금리나 국채 수익률도 1% 초 중반에 머무르고 있어 해외채권 투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2016.10.18
  • 분석

    9월 중순 미국 법무부가 도이체방크에 140억 달러(15조 4000억 원)의 막대한 벌금을 부과했다는 소식이 전세계 금융시장에 충격을 주었습니다. 이는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전(2005~2007년) 미국에서 도이체방크가 주택담보대출 담보부 증권(MBS)을 충분한 설명 없이 불완전판매했다는 혐의에 따른 것입니다.

    2016.10.18
이 자료는 당사 리서치센터나 해당 부서가 신뢰할 만한 자료나 정보출처로부터 얻은 내용으로 작성한 것이지만, 당사는 그 정확성이나 완전성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이 자료는 어떠한 경우에도 고객의 증권투자 결과와 관련된 법적 책임 소재에 대한 증빙으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이 자료는 저작권이 당사에 있으며 불법 복제 및 배포를 금합니다.
언제든지 전화주세요. 고객님께 맞는 상품을 찾을 수 있도록 도와드립니다.
080-851-8200 영업시간(평일) 07:30 - 2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