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웹접근성 안내(센스리더 이용가이드)


투자전략

  • [2019 크레딧 전망] Facing the Gray Rhino [2019 크레딧 전망] Facing the Gray Rhino

    우리는 글로벌 통화긴축과 미중 무역전쟁과 같은 코뿔소를 만나고 있습니다. 다가오는 2019년도 국내 경제에 대한 부정적 전망 속에서 기업 실적과 신용도 저하 우려라는 회색코뿔소를 마주칠 것으로 예상합니다. 땅을 흔들며 돌진해 오는 회색코뿔소처럼 크레딧 관점에서 여러 이슈와 리스크를 점검할 필요가 있습니다. 섹터별 분석과 전망을 통해 안전거리를 확보하며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는 투자전략이 필요해 보입니다.

    채권전략 김민정 2018.11.14

  • [크레딧 이슈와 전망] 선제적 집착 [크레딧 이슈와 전망] 선제적 집착

    경기 둔화 우려에도 불구하고 가계부채 급증과 부동산 가격 상승에 따른 금융불균형 완화 필요성이 제기되면서 연내 기준금리 인상 여부가 이슈화되고 있습니다. 통상적으로 금리 상승에 따른 조달비용 확대를 우려해 발행 수요가 위축될 소지가 있습니다. 다만 공공기관으로부터 금융기관과 일반기업까지 연내 채권 발행을 통해 자금 확보를 서두르는 선제적 집착을 통해 크레딧채권 발행될 것으로 전망합니다.

    채권전략 김민정 2018.10.04

  • [크레딧 이슈와 전망] 가격 부담에 대한 합리적 의심 [크레딧 이슈와 전망] 가격 부담에 대한 합리적 의심

    대내외 불확실성 속에서 국내 경제지표 부진으로 채권시장 강세가 지속되고 있습니다. 아울러 크레딧채권의 상대가치가 부각되면서 최근 신용스프레드 축소세가 이어졌고, 당분간 가격 부담 요인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입니다. 금융채를 제외하고 크레딧채권 전체적으로 타이트한 수급여건을 감안하면 추가 강세 요인이 우세하나, 최근 가격 부담에 대한 합리적 의심으로 완급조절이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합니다.

    채권전략 김민정 2018.08.31

  • [크레딧 이슈와 전망] 수급 효과에 거는 기대 [크레딧 이슈와 전망] 수급 효과에 거는 기대

    글로벌 통화긴축과 무역전쟁 관련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습니다. 보호무역주의 심화로 수출 부진이 우려되는 가운데, 6월 산업활동 결과 광공업 생산이 하락세로 전환되고 설비투자가 급감해 내수 경기 둔화 가능성도 높아졌습니다. 특히 설비투자나 M&A가 부진할 경우 기업의 자금조달수요가 감소해 회사채 발행시장이 위축될 것으로 전망합니다. 향후 경기 둔화로 기업 실적 부진 및 신용위험 확대 가능성이 높아짐에도 불구하

    채권전략 김민정 2018.08.02

  • [크레딧 이슈와 전망] 중금채 역습 [크레딧 이슈와 전망] 중금채 역습

    최근 은행들은 7월 예대율규제 시행에 맞춰 고금리 특판예금 유치 경쟁에 적극적이었습니다. 그런데 예대율규제 적용시점이 2020년 이후로 연기되면서, 예금 유치 경쟁이 완화되고 채권 발행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합니다. 은행채 발행 확대에 따른 수급 부담이 존재하나, 안전자산 선호심리로 우량 크레딧시장 위주로 강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합니다.

    채권전략 김민정 2018.06.29

  • [크레딧이슈와전망] 연무(煙霧) [크레딧이슈와전망] 연무(煙霧)

    최근 크레딧채권 약세로 가격 부담이 완화되고 A급과 장기채가 꾸준하게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4월 이후크레딧시장은 당분간 금리 방향과 변동성에 좌우될 것으로 예상합니다. 뚜렷한 크레딧 이벤트가 부재한 가운데, 글로벌 통화정책과 무역전쟁과 같은 거시경제변수에 더욱 민감하게 반응할 것으로 보입니다. 크레딧채권 투자심리가 위축되면서 전반적으로 약보합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합니다.

    채권전략 김민정 2018.03.30

  • [글로벌 매크로] 한미금리 역전으로 인한 자본유출은 크지 않을 듯 [글로벌 매크로] 한미금리 역전으로 인한 자본유출은 크지 않을 듯

    이번 주 FOMC에서 금리인상은 거의 확실시되고 있다. 미 연준이 연방기금금리를 1.25∼1.50%에서 1.50∼1.75%로 인상하면 현재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1.50%보다 높아진다. 한미금리역전이 현실화되는데, 우리는 금리역전으로 인한 자본유출 위험은 크지 않다고 생각한다.

    채권전략 김일구 2018.03.20

  • [채권/금리] 새로운 연준의 등판 [채권/금리] 새로운 연준의 등판

    이 달 금융시장의 하이라이트는 20~21일 예정된 연준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될 것이다. 이번 3월 FOMC를 포함해 올해 연준이 4 차례 금리를 인상하는 데는 큰 무리가 없을 것으로 보며, 미국 10년만기 국채금리는 올해 3%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한다.

    채권전략 김수연 2018.03.02

  • [크레딧 이슈와 전략(3월호)] 발행만기 장기화 [크레딧 이슈와 전략(3월호)] 발행만기 장기화

    금리 상승과 변동성 확대 우려로 크레딧 약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에 채권 발행주체들은 선제적 발행을 통해 자금조달비용 절감 노력을 강화할 전망입니다. 최근 50년 초장기 국채 발행이 검토되는 가운데 장기 채권 발행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크레딧채권 신용스프레드 축소 여력이 제한적이지만, 금리가 높은 A급과 10년 만기 이상 장기 크레딧채권 중심으로 추가 강세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합니다.

    채권전략 김민정 2018.02.28

  • [채권/금리] 국내 기준금리 인상 횟수 전망 하향, 시중금리 상승 전망은 유지 [채권/금리] 국내 기준금리 인상 횟수 전망 하향, 시중금리 상승 전망은 유지

    우리는 2018년 연간전망에서 한국은행이 두 차례까지 기준금리를 인상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으나, 올해 최대 한 차례 인상으로 전망을 수정한다.

    채권전략 김수연 2018.02.23

더 많은 투자정보를 원하세요?
다양한 정보를 만나보시고 더 유익한 투자가 되길 응원합니다.